Skip to content

중앙영광교회

성도입니까?(Saintでしょうか?)

멀티선교팀, 2021-03-07 12:06:47

閲覧数
24
推奨数
0

주일 예배 설교 말씀 입니다.


제목 : 성도입니까?

성경 : 레위기 19:16-18

말씀: 이 용규 목사

 

主日礼拝の説教です。


タイトル:Saintでしょうか?

聖書:レビ記 19:16-18
 : 李庸揆牧師


[한국어 설교(韓国語説教)]



[日本語説教(일본어 설교)]


1 コメント

최현숙

2021-03-07 17:56:50

레11장은 육의 거룩장이라면, 19장은 삶의 거룩, 생활의 거룩장임을 선포되는 말씀을 통해 알기 쉽게 가르쳐 주심을 통해, 말씀이 주는 지혜는 결코 추상적일 수 없다는 결론을 내려 본다.

하나님께서 모세를 통해 십계명을 주셨는데, 모세는 이 말씀을 받기 위해 40일 금식을 했다. 물도 마시지 않는 .......그런데 모세는 이 금식을 한번도 아닌 2번이나 했다. 

십계명은 하나님께서 친히 써 주신 말씀이기에 말씀 중에 최고의 말씀이란 생각을 최근들어 강하게 감동하게 되었는데, 십계명에 대한 생각이 달라지니, 확실히 하나님 마음에 대해 깊은 묵상이 되는 것을 오늘도 깨닫게 되었다.

1-4계명을 통해, 하나님에 대한 나의 거룩이 예배임을 분명하게 볼 수 있었다. 

하나님이 거룩히 지키라는 날을 거룩히 지켜 예배하는 것, 이것이 전부임을 다시 마음에 새길 수 있게 된 것이다.

또한 5계명을 통해 윗분들, 어르신들 부모님에 대해선 예의를 지키는 것이 거룩을 나타내는 것이며

6-10계명은, 세상 가운데서, 어려운 이웃들에게는 사랑을 통해 거룩을 드러난다고 하셨다. 

성도 성자는 거룩을 지키지 못하면 더러워지고, 그로 인해 세상이 더럽게 된다는 것을 깨닫게 해 주셨다.

우리가 사랑만 하면 절로 거룩하게 된다고 하니, 내 이웃을 내 몸처럼 사랑했던 예수님의 모습뿐 아니라 많은 믿음의 사람들이 이 사랑의 실천으로 세상을 거룩하게 할 뿐 아니라 자신을 거룩하게 했다는 것을 더 깊게 알게 된 시간이였다. 

많은 세상 사람들이 성도들을 향해 거룩하지 않다고 비난하고 있는데, 말세를 살아가고 있는 성도들이 지켜야 귀한 본분이 거룩이라는 결론 앞에, 영의 거룩뿐 아니라 육의 거룩도 함께 가야 함을 결단하게 해 주심에 감사합니다.

Board Menu

リスト

Page 47 / 48
Status 番号 タイトル 投稿者 日付 閲覧数
  21

하나님이 원하시는 것(2003.10.5)

21
이용규 2003-10-08 821
  20

복의 그릇을 깨지 말라(2003.9.28)

21
이용규 2003-09-30 962
  19

기도에 대한 3대 主言(2003.9.21)

23
이용규 2003-09-23 852
  18

어떤 유산을 받고 싶은가?(2003.9.7)

24
이용규 2003-09-08 891
  17

과거의 저주를 끊으라(2003.8.31)

26
이용규 2003-09-01 872
  16

뽕나무와 말씀(2003.8.24)

22
이용규 2003-08-25 846
  15

탈선하지 말라(2003.8.17) [설명사진첨가]

23
이용규 2003-08-19 877
  14

하나님의 나라(2003.8.10)

16
이용규 2003-08-11 752
  13

진흙과 토기장이 (2003.7.27)

26
이용규 2003-07-28 1016
  12

온전한 가지(2003.7.20)

22
이용규 2003-07-21 804
  11

변화의 천재가 되라(2003.7.13)

27
이용규 2003-07-14 979
  10

감사하는 자가 되어라 (2003.7.6)

32
이용규 2003-07-07 1104
  9

마이너스 인생을 살아라(2003.6.29)

35
이용규 2003-06-30 1131
  8

지혜있는 자같이 살아라(2003.6.22)

30
이용규 2003-06-23 1069
  7

복을 받으리라(2003.6.15)

37
lee yong kyu 2003-06-17 1034
  6

선물을 받아라(2003.6.8)

30
lee yong kyu 2003-06-10 960
  5

선택의 귀재가 되라(2003.6.1)

21
lee yong kyu 2003-06-03 1071
  4

예수님의 우선순위

16
lee yong kyu 2003-05-28 1463
  3

존귀한 자의 이름(2003.5.25)

18
lee yong kyu 2003-05-27 824
  2

주님이 주시는 마음

22
lee yong kyu 2003-05-23 894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