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중앙영광교회

언어 습관(퍼옴)

이용규목사, 2013-01-23 23:46:46

閲覧数
57
推奨数
0
어느 날 한 아버지가 중학교 2학년생인 딸아이로부터 “아빠! 이제부터는 엄마를 부를 때, 야! 라고 소리 지르지 마세요. 특히 우리들 앞에서는요.” 라는 따끔한 충고를 들었습니다.
그런가 하면 아이들에게 “너희 아버지는 아무짝에도 쓸모 없는 사람이야!” 라고 막말을 해대는 아내도 있지요. 이처럼 아이들 앞에서 욕설과 비난을 일삼는 부부의 앞날에는 희망이 있어 보이지 않습니다. 그런데 어떤 부부는 친밀감을 유지하기 위해 서로가 반말로 “야!”, “너!” 라고 부른다지만 이들은 결국 상대배우자에 대한 존경심을 잃어 버린 채 고통의 나날을 살게 될 것임이 분명합니다.
이 같은 언어폭력은 신체 폭력과는 비교도 할 수 없을 정도로 사람을 무너뜨리는 강력한 사탄의 무기입니다. 사람의 마음속에 보이지 않는 상처를 남기면서 정신과 영혼까지 황폐하게 만들기 때문이지요.
그래서 어떤 사람이 “매를 맞으면 온몸에 멍이 들어 모두 그걸 보고 마음 아파하지만 모욕을 당하고 욕을 먹어 마음의 상처로 남게 되면 그것이 눈에 보이지 않으니 어찌 할 도리가 없다. 아무리 큰 몸의 상처라도 자그마한 마음의 상처보다 훨씬 빨리 치유되는 법이다.” 라는 말을 남겼습니다.
그런가 하면 성경도 길들여지지 않은 혀는 쉬지 않는 악이요, 죽이는 독이 가득한 것이라고 말씀합니다. 따라서 사랑 앞에서 참된 것을 말하는 방법을 우리 혀에 길들이기만 한다면 그 혀는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찬송의 도구가 될 것입니다.
문제는 우리가 말씀을 따라 살면서 이 죄된 언어습관을 고치겠다는 의지적인 선택에 달려있습니다.

2 コメント

박유진

2013-01-24 08:11:10

이 글은 제게 꼭 필요한 말씀이에요...아이들에게, 특히 선호에게 야단칠 때가 많은데, '의지적인 선택'으로 '죄 된 언어습관'을 말씀을 통해 고쳐야겠어요...

박순기

2013-01-26 10:08:17

저또한 지켜야할 메시지입니다............

Board Menu

リスト

Page 6 / 168
Status 番号 タイトル 投稿者 日付 閲覧数
  お知らせ

회원가입변경,会員登録変更

Admin 2018-01-17 118
  3252

[남선교회공지] 2013년성전대청소공지

1
김기웅 2013-11-03 85
  3251

2013 속별찬양대회 영상

1
멀티선교팀 2013-10-06 71
  3250

중앙영광교회 어린이(교회학교) 선생님

김부영 2013-09-20 130
  3249

[한국어교실] BBQ 삼겹살 파티 : 9월 27일 금요일

3
  • file
이정수 2013-09-20 128
  3248

그립습니다..

4
조태호 2013-09-10 145
  3247

안녕하세요

1
유혜아 2013-09-10 2
  3246

2013 여름성경학교 보고 드립니다.

1
김부영 2013-08-01 112
  3245

2014년 여름성경학교

1
김부영 2013-07-08 107
  3244

[神바람캠프공지] 할렐루야!  2013년 제2회 全교인 神바람캠프 計画 공지

2
김기웅 2013-03-25 185
  3243

목사님께-새신자 소개에 관한건, 전화번호가 있어 비밀글로 올립니다.

1
박필임 2013-03-01 13
  3242

2월13일 중앙영광교회를 방문하게될 가족입니다

1
  • file
서상권 2013-02-08 332
  3241

신앙 간증을 보고, 싸이트 카피해서 올립니다

2
박순기 2013-02-04 121
  3240

한국어 및 한국요리 강사님을 초빙합니다

이정수 2013-01-28 92
  3239

보라 내가 속히 오리니

3
이현정 2013-01-27 129
  3238

멀티선교팀 봉사자 안내

3
조태호 2013-01-27 95
  3237

언어 습관(퍼옴)

2
이용규목사 2013-01-23 57
  3236

신뢰는 신뢰를 낳는다 (퍼옴)

이용규목사 2013-01-11 57
  3235

이용규 목사님 안녕하세요? 최 성필입니다. 기억 하실지 모르겠습니다 ^^

1
최성필 2013-01-09 159
  3234

섬김- ccm

1
박순기 2013-01-05 75
  3233

오늘을 위한 기도 (이 해 인)

3
김부영 2012-12-26 67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