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중앙영광교회

대한민국 제헌국회 기도문

정경원, 2012-09-10 03:17:03

閲覧数
142
推奨数
0
혼란하기만 했던 광복후의 대한민국. 독립과 동시에 조국은 분단되고, 분단된 남한에서 조차 민족주의자와 공산주의자, 자유민주주의자가 서로 갈려서 정치적 혼란을 겪으면서, 배고픔을 당연한 삶의 방식으로 받아들이 수 밖에 없었던 암흑의 건국초기. 눈물로 민족의 운명을 기도했던 당시의 간절한 기도에 저의 눈시울이 붉어집니다. 출애굽 직후 모세의 기도가 이렇게 간절하지 않았을까 생각해 봅니다. 6.25전쟁과 분단으로 양식의 도움이 절실히 필요했던 국가, 아프리카의 에디오피아보다,동남아의 필리핀보다도 못살던 국가가 세계 7번째로 인구5천만이 1인당 GDP 2만불, 수출입 1조달러 달성을 이룩한, 세계 인구밀도상 선교사를 제일 많이 파견하는 하나님의 나라가 된 배경에는 국회개원 첫 회의에서 주님께 올린 이러한 기도가 있었음을 결코 잊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아무리 정치인들을, 경제인들을 손가락질하고 욕해도 오늘도 변함없이 이 민족을 위해 눈물로써 기도하는 수 많은 사람들이 있기에 우리는 오늘도 하나님께 감사기도하며, 찬양할 수가 있었다고 감히 생각해 봅니다. 저도 오늘 다시 한 번 위정자들을 위해 간절히 기도해 봅니다.
添付

1 コメント

박유진

2012-09-10 19:25:49

저도 이 기도문을 읽으면서 감동을 받았습니다. 우리나라 국회에서, 이렇게 기도하면서 국회를 시작하는 일이 다시 시작되길 같이 기도합니다.

Board Menu

リスト

Page 7 / 168
Status 番号 タイトル 投稿者 日付 閲覧数
  お知らせ

회원가입변경,会員登録変更

Admin 2018-01-17 118
  3232

불신 남편을 둔 아내들(퍼옴)

1
이용규목사 2012-11-28 105
  3231

[성전대청소공지] 2012 겨울맞이 성전 대청소 일정 알립니다.

김기웅 2012-11-24 71
  3230

지난 주일 행복했습니다

2
  • file
신왕수 2012-11-18 110
  3229

나를 다스려 주소서

이용규목사 2012-11-17 66
  3228

일을 뒤로 미루는 습관 없애기

배성빈 2012-11-15 124
  3227

당 신 은 행 복 하 십 니 까?

배성빈 2012-11-15 77
  3226

사랑....

3
박은주 2012-11-07 105
  3225

11월 어린이 인사왕을 뽑습니다.

2
김부영 2012-11-07 105
  3224

손동희 권사님 특별간증(2010.11.10)

1
방재철 2012-11-05 76
  3223

속장님들께 <추수감사예배 과일 헌물관해>

김부영 2012-10-22 92
  3222

[트래픽 초과 관련] 40일 설교 다시 듣기와 관련하여 안내드립니다.

멀티선교팀 2012-10-20 91
  3221

목사님 안녕하십니까

5
윤석영 2012-10-15 151
  3220

가족대화 10계명(퍼옴)

1
이용규목사 2012-09-29 75
  3219

40일 새벽기도 음성 설교 게시판이 개설되었습니다.

3
멀티선교팀 2012-09-19 140
  3218

제자훈련반7기생분들 기도제목보내주세요

김연주 2012-09-18 54
  3217

한국요리교실과 함께 하는 추석 송편만들기

2
이정수 2012-09-17 77
  3216

영성일기 비밀방 개설 안내

9
조태호 2012-09-10 250
  3215

7기 제자훈련생분들보셔요

7
김연주 2012-09-10 109
  3214

대한민국 제헌국회 기도문

1
  • file
정경원 2012-09-10 142
  3213

여선교회 회원 친목의 장(9월11일, 화요일)

3
이정수 2012-09-05 117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